로고

바이낸스, 4월 암호화폐 현물거래량 48% 하락...2870억 달러

장은재 기자 | 기사입력 2023/05/12 [13:46]

바이낸스, 4월 암호화폐 현물거래량 48% 하락...2870억 달러

장은재 기자 | 입력 : 2023/05/12 [13:46]

 

대표적인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지난달 현물 거래량이 48%나 급감하면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의 경우 2개월 연속 하락세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12일 크립토글로버에 따르면 지난달 바이낸스의 거래량은 2870억 달러로 2021년 이후 두 번째로 낮은 월간 거래량을 기록했다. CCData의 최신 익스체인지 리뷰 보고서는 시장 점유율도 계속 미끄러져 FTX가 붕괴되기 전인 2022년 10월 이후 가장 낮은 46.3%로 두 달 연속 하락한 것으로 분석했다.

 

그럼에도 불구하고 바이낸스는 여전히 경쟁사들을 압도하며 업계를 지배하고 있다. 현물 거래량 2, 3위 거래소인 코인베이스와 OKX는 바이낸스에 크게 뒤진 전체 현물거래 시장 점유율 5.60%와 5.39%에 불과하다.

▲ 출처 CCData, 크립토글로브   © 블록체인월드


바이낸스는 지난 3월 22일부터 BTC/TUSD 거래 쌍을 통해 사용자에게 제로 수수료 거래를 제공하기 시작한 이후 BTC/TUSD 거래 쌍이 크게 증가했다.

거래량은 851%라는 놀라운 증가율을 보인 후 4월에 340억 달러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. TUSD는 또한 중앙 집중식 거래소에서 거래량으로 안정적인 코인 중 3위로 올라섰고, 이 조치 덕분에 거의 1년 만에 USDC를 앞질렀다.

 

중앙 집중식 거래소의 암호화폐 현물 거래량이 40.2% 감소한 6210억 달러를 기록한 한 달 동안 바이낸스의 거래량은 2022년 12월 이후 최저, 2020년 7월 이후 두 번째로 낮은 하락률을 기록하며 사실상 올해의 거래 활동 추세를 꺾었다고 CCData는 보고했다.

 

보고서는 또한 파생상품 거래량이 같은 달에 기록적인 시장 점유율에 도달했음에도 불구하고 23.3% 감소한 2조 1500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크립토글로브는 전했다.

 

이번 달 거래량 감소는 은행권의 혼란 속에서 발생할 수 있는 경기 침체 위험과 연준의 금리 인상 중단을 포함하는 불확실한 거시 경제 상황과 연결될 수 있다.

 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바이낸스 관련기사목록
광고

광고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